덤불숲의 꾸지람

“덤불숲의 꾸지람”

구름은 저리도 재롱을 부려주고

새들은 이리도 품을 찾는데

어쩌다 아직도 벗지 못한 미움 하나

감추고 사느냐

0 답글

댓글을 남겨주세요

Want to join the discussion?
Feel free to contribute!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